?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폭발하는 롯데 한동희, 2년 넘게 기다린 보람 있네 9일 한화전에서 2홈런 4타점 활약 한동희 3점 포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가 한동희(21)를 믿고 기다린 보람이 조금씩 나타나고 있다. 롯데는 지난 9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벌어진 한화 이글스와의 시즌 9차전에서 5-3으로 승리했다. 롯데는 이날 승리로 한화와의 주중 3연전에서 2승 1패를 수확하고 6연속 루징시리즈 사슬을 끊었다. 5번 타자 3루수로 선발 출전한 한동희가 '해결사'로 나섰다. 한동희는 1회 2사 1, 2루에서 중월 스리런 홈런을 터트린 데 이어 한화가 추격해온 6회에는 우월 솔로 홈런을 쏘아 올렸다. 한동희는 3타수 2안타 4타점 대활약으로 팀 득점을 거의 혼자서 책임지며 승리의 주역이 됐다. 롯데가 손꼽아 기다려온 순간이다. 2018년 1차 지명으로 롯데에 입단한 한동희는 타고난 타격 재능과 성실한 훈련 자세로 많은 기대를 불러모았다. 롯데는 한동희를 올 시즌까지 3년 연속 개막전 3루수로 선발 기용하며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 한동희에게 기회를 몰아주기 위해 메이저리그 도전을 마치고 돌아온 황재균(kt wiz)을 붙잡지 않았고, 올 시즌에는 전병우를 키움 히어로즈로 트레이드했다. 역시 3루수 자원인 김민수는 군 복무를 마치고 돌아와 올해 연습경기에서 뜨거운 타격감을 선보였지만 우선순위에서 한동희에게 밀렸다. 한동희 3점 포 하지만 이러한 독보적인 기대가 오히려 부담으로 작용했던 것인지 한동희는 기대만큼 성장하지 못했다. 한동희는 지난해 87경기에서 타율 0.232에 그쳤다. 올해에는 59경기에서 0.203으로 뒷걸음질 쳤다. 수비에서 어이없는 실수를 연발했고, 타석에서는 결정적인 찬스에서 루킹 삼진으로 물러나며 비난을 한몸에 받았다. 올 시즌에도 양상은 크게 달라지지 않았다. 한동희는 지난 8일까지 타율 0.248에 4홈런 14타점에 그쳤다. 득점권 타율은 1할대에 불과했다. 키움으로 이적한 전병우가 펄펄 날고, 김민수가 2군에서 3경기 연속 홈런을 몰아치면서 한동희에 대한 여론은 악화해갔다. 그런데도 허문회 롯데 감독은 한동희를 꾸준하게 기용했다. 잘하든 못하든 변함없이 주전 3루수로 대우했다. 그 한결같은 믿음 속에서 한동희는 먼저 수비에서 안정감을 찾았고, 이제는 타격에서 잠재력을 터트리고 있다. 한동희는 최근 10경기에서 타율 0.323, 2홈런으로 상승 곡선을 그리더니 9일에는 대포 2방으로 완연하게 기지개를 켰다. 관건은 한동희가 지금의 타격감을 얼마나 꾸준하게 이어가느냐다. 한동희는 왼손 투수를 상대로 타율 0.520에 25타석에서 삼진이 4개에 불과할 정도로 강하지만 오른손 투수를 상대로는 타율 0.191에 그치고 있다. 언더핸드 투수 상대 타율은 0.294로 3할에 근접한다. 기본적으로 프로야구에는 오른손 투수가 왼손 투수보다 많다. 좌타자들은 타석의 위치상 오른손 투수들의 공을 더 오래 볼 수 있다. 한동희와 달리 강백호(Kt), 이정후(키움)가 신인 때부터 빛나는 활약을 펼친 데에는 좌타자라는 이점이 크게 작용했다고 전문가들은 입을 모은다. 한동희의 왼손 투수에 대한 강점도 같은 맥락에서 읽힌다. 이제 한동희가 오른손 투수까지 적응을 마친다면 그동안의 기다림은 화끈하게 보상받을 수 있다. changyong@yna.co.kr (끝) <연합뉴스 긴급속보를 SMS로! SKT 사용자는 무료 체험!>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List of Articles
제목 최근 수정일 조회 수
수원FC, 정규리그 '득점 제로' 공격수 아코스와 계약 해지 수원FC, 정규리그 '득점 제로' 공격수 아코스와 계약 해지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프로축구 K리그2(2부리그) 수원FC가 슬로바키아 출신의 공격수 아코스(... 2020.07.10 129
EPL, 오늘 '오심 파티'…3경기 모두 PK 오심 나왔다   EPL, 오늘 '오심 파티'…3경기 모두 PK 오심 나왔다 2개는 승부에 큰 영향 줘…토트넘 케인이 당한 파울도 &quot;PK 줬어야&quot;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잉글랜드 ... 2020.07.10 105
충청권 2027년 하계유니버시아드 공동 유치 나선다 충청권 2027년 하계유니버시아드 공동 유치 나선다 국회서 대전·세종·충북·충남 시·도지사 협약 (대전=연합뉴스) 김준호 기자 = 2030년 아시안게임 공동 유치에 ... 2020.07.10 132
이용 의원 "고인 아버지와 함께 '故 최숙현법' 발의하겠다" 이용 의원 &quot;고인 아버지와 함께 '故 최숙현법' 발의하겠다&quot;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이용 미래통합당 의원이 &quot;'고(故) 최숙현법'을 고인의 아버지 최영희 ... 2020.07.10 124
폭발하는 롯데 한동희, 2년 넘게 기다린 보람 있네 폭발하는 롯데 한동희, 2년 넘게 기다린 보람 있네 9일 한화전에서 2홈런 4타점 활약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가 한동희(21)를 믿... 2020.07.10 160
故최숙현 선수 부친 "팀 해체는 해결책 아냐…더는 피해자 없길"   故최숙현 선수 부친 &quot;팀 해체는 해결책 아냐…더는 피해자 없길&quot; &quot;숙현이처럼 외롭게 싸우다가 떠나는 선수 없길…'숙현이법' 만들어달라&quot; (서울=연합뉴스) 하남... 2020.07.10 117
이용 의원 "피해자 보호 강화·조사 속도↑ '최숙현법' 발의"(종합) 이용 의원 &quot;피해자 보호 강화·조사 속도↑ '최숙현법' 발의&quot;(종합) 고 최숙현 선수 아버지 &quot;또 다른 피해자 없기를&quot;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이용 미래통합... 2020.07.10 135
'자국에선 잘 모르는' 첫 쿠바 출신 프리미어리거 에르난데스 '자국에선 잘 모르는' 첫 쿠바 출신 프리미어리거 에르난데스 '야구의 나라' 쿠바 출신…노리치시티 소속으로 1골 2도움 기록 쿠바는 프리미어리거 배출한 114번째... 2020.07.09 107
'오심'에 날아간 5년 만의 슈퍼매치 승리…억울한 수원 '오심'에 날아간 5년 만의 슈퍼매치 승리…억울한 수원 서울 고광민 3-3 동점골 빌미 된 파울 판정에 축구협회 '오심' 인정 심판 운영 축구협회로 통합 후 첫 사례... 2020.07.09 111
최지광, 9일 1군 복귀 예정…삼성, 불펜 더 강해진다 최지광, 9일 1군 복귀 예정…삼성, 불펜 더 강해진다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삼성 라이온즈 우완 영건 최지광(22)이 짧은 휴식을 마치고, 1군으로 돌아온... 2020.07.09 106
SK 최정, 골반 통증으로 부상자 명단…"주말 복귀 가능" SK 최정, 골반 통증으로 부상자 명단…&quot;주말 복귀 가능&quot;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프로야구 SK 와이번스의 간판타자 최정(33)이 골반 통증으로 부상자 명단... 2020.07.09 105
'MLB 올스타 출신' 키움 러셀, 8일 입국…자가 격리 시작 'MLB 올스타 출신' 키움 러셀, 8일 입국…자가 격리 시작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키움 히어로즈 새 외국인 타자 애디슨 러셀(26)이 입국했다. 러셀은 8일 ... 2020.07.09 123
속도 내는 브리검, 2군 경기서 3이닝 2실점…최고 시속 146㎞ 속도 내는 브리검, 2군 경기서 3이닝 2실점…최고 시속 146㎞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제이크 브리검(32·키움 히어로즈)이 1군 복귀를 위해 속도를 높였다.... 2020.07.09 107
두산 베어스 장원준, LG와 2군 경기서 4이닝 소화 두산 베어스 장원준, LG와 2군 경기서 4이닝 소화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좌완 투수 장원준(35)이 퓨처스리그 경기에서 4이닝을 소... 2020.07.09 106
롯데 스트레일리 59일 만에 승리 추가…이대호·전준우 '쾅' 롯데 스트레일리 59일 만에 승리 추가…이대호·전준우 '쾅'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롯데 자이언츠 에이스 댄 스트레일리가 59일 만에 승수를 추가했다. 롯... 2020.07.09 105
6월 MVP 로하스 3타점 원맨쇼…3연승 kt 중위권 합류 시동 6월 MVP 로하스 3타점 원맨쇼…3연승 kt 중위권 합류 시동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프로야구 6월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된 멜 로하스 주니어가 kt wiz의 3... 2020.07.09 104
박병호 추격 3점포·'임시 4번' 이정후 역전 3점포…키움,역전승 박병호 추격 3점포·'임시 4번' 이정후 역전 3점포…키움,역전승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경기 중반에 투입된 '진짜 4번' 박병호가 추격을 알리는 3점포를 ... 2020.07.09 110
프로야구 LG, 두산전 6연패 탈출…김현수 홈런 2개 작렬 프로야구 LG, 두산전 6연패 탈출…김현수 홈런 2개 작렬 켈리는 6이닝 3실점 호투로 시즌 4승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외국인 선발 ... 2020.07.09 149
'황소' 분데스리가로…황희찬, RB 라이프치히 입단 확정 '황소' 분데스리가로…황희찬, RB 라이프치히 입단 확정 이적료 약 200억원 추정…등 번호 11번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오스트리아 프로축구 잘츠부르크에... 2020.07.09 115
이정후 역전 결승 3점포…김현수 쌍포로 두산전 6연패 마침표 이정후 역전 결승 3점포…김현수 쌍포로 두산전 6연패 마침표 롯데 스트레일리 59일 만에 시즌 2승…SK, 위기서 NC에 진땀승 kt 외국인 로하스, KIA 상대로 3타점 ... 2020.07.09 11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