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OSEN=잠실, 한용섭 기자] ‘마음을 비운다’는 말은 말처럼 쉽지 않다. LG 베테랑 포수 이성우(39)는 올 시즌 야구가 잘 되고 있는 비결로 심리적인 이유를 제일 먼저 꼽았다. 

이성우는 2일 현재 올 시즌 타율 3할(40타수 12안타) 3홈런, 은퇴를 바라보는 시기에 커리어하이 성적을 내고 있다.

그는 통산 타율이 2할2푼대다. 줄곧 백업 선수이다보니 타격코치로부터 집중적인 지도나 관심받은 적이 없다고 했다. 그런데 올해 3할 타율에다 홈런도 지난해까지 12시즌 동안 단 4개였는데 올해 3방을 터뜨렸다. 데뷔 후 처음으로 만루 홈런도 경험했고, 첫 결승 홈런도 때렸다. 

이성우는 “타율은 전혀 신경 안 쓴다. 항상 후회와 미련을 안 남기려고 한다. 매 경기가 마지막이라는 생각으로 뛴다”며 “포수이다 보니 패스트볼, 도루저지 숫자는 아직까지 경쟁력이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지만, 타율은 솔직히 신경쓰지 않는다”고 담담하게 말했다. 

출장 기회는 적지만, 타석에서 집중력이 좋다. 이성우는 “심리적으로 올해가 마지막이라 생각해서인지, 쫓기는 것이 없다. 매 경기 후회없이, 미련없이 하자는 마음이다. 결과에 대해 부담이 없다. 편하게 하는 것이 타석에서도 좋은 결과로 나오는 것 같다”며 “이전에는 백업이라 1타석에 모든 걸 걸고, 결과를 내야 한다는 마음에 쫓기는 경향이 있었다. 이제는 내가 3할, 10홈런 칠 거 아니니까 심적으로 편해서 좋은 결과가 나온다고 본다”고 말했다. 

올해 프로 처음 만루 홈런을 때린 이성우는 “개인적으로 3루타는 한 번 치고 은퇴하고 싶다”고 했다. 그는 “초등학교 때부터 지금까지 3루타를 친 적이 없다. 초등학교 때는 도루도 하고, 내가 빠른 줄 알았다. 그런데 중학교 가서 ‘아, 느리구나’ 알았다”고 웃으며 말했다.

2000년 신고선수로 LG에 입단했던 그는 1년 만에 방출됐다. 군대를 다녀온 뒤 2005년 SK에 다시 신고선수로 입단했다. 이후 KIA, SK를 거쳐 지난해 다시 LG로 돌아왔다. 1군 데뷔는 2008년(당시 KIA)에서야 이뤄졌다.

2018시즌을 마치고 SK에서 은퇴 후 프런트 보직을 제안받았으나, 거절하고 새로운 팀을 찾아 나섰다. LG와 계약했고, 2시즌째 뛰고 있다. 선수는 누구나 더 오래 뛰고 싶지만, 이성우는 올 시즌이 마지막이라는 마음을 먹고 있다. 

그는 “내가 더 뛰고 싶다고 되는 것도 아니고, LG에 젊고 좋은 포수들이 많다”며 “내년에 더 띠고 싶다고 해서 내 뜻대로 되는 건 없다고 본다. 오늘 경기, 올해만 생각한다”고 말했다. 

올 시즌이 마지막이라면 이제 시즌 절반만이 남았다. 이성우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지나고 나면 조금 더 해볼걸 하는 후회나 미련이 조금은 남을 것이다. 타석 1타석, 수비 1이닝을 나가더라도 후회와 미련이 안 남게 불태우겠다”고 각오를 보였다. 


List of Articles
제목 최근 수정일 조회 수
“블루제이스 첫 승을 축하드립니다!” 토론토 SNS 한글 축하 인사 [사진] 토론토 공식 SNS 캡처 [OSEN=조형래 기자] 토론토 블루제이스 공식 SNS가 류현진의 첫 승에 한글로 축하 인사를 건넸다. 류현진은 6일(이하 한국시간) 미... 2020.08.06 175
'시즌 첫승' 류현진 겹경사… 빅리그 통산 55승 '김병현 넘었다' 토론토 블루제이스 투수 류현진이 값진 시즌 첫승을 따냈다. /사진=로이터 토론토 블루제이스 투수 류현진이 2020시즌 첫승을 거두는 데 성공했다. 메이저리그 ... 2020.08.06 176
‘노게임’ 롯데-SK전, ‘130분’ 기다린 삼성-두산전…무엇이 달랐나 [OSEN=인천, 최규한 기자] 5일 롯데-SK전 도중 폭우가 내린 인천 SK행복드림구장, SK 그라운드 요원들이 방수포를 덮고 있다. /dreamer@osen.co.kr [OSEN=인천, ... 2020.08.06 174
1부 집착하는 中에 우레이가 던진 직언, “2부의 韓·日 선수들 봐” (베스트 일레븐) 우레이의 소속 클럽 에스파뇰은 차기 시즌부터 스페인 2부리그에 속한다. 이번 시즌 강등을 면치 못했기 때문이다. 그래서인지 중국 언론과 팬... 2020.08.06 175
[SC진단]'야구사에 유례없는' LG 5선발 플래툰, 시즌 반환점 힘차게 돌았다 5일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KBO리그 KIA와 LG의 경기가 열렸다. LG 선발 이민호가 투구하고 있다. 광주=송정헌 기자 songs@sportschosun.com/2020.08.05/2020... 2020.08.06 177
日 매체, 53세 미우라 출전에 한탄… “J리그 수준 정체됐나” (베스트 일레븐) 지난 5일(이하 한국 시간), 2020 J리그컵에서 요코하마 FC와 사간 도스가 맞붙었다. 1부리그 클럽들간의 대결이었던 두 팀의 격돌은, 후반 45+1... 2020.08.06 178
'맨시티전 명단 제외' 베일, 레알 잔류→EPL 복귀로 마음 바꿨다 [스포탈코리아] 곽힘찬 기자= 가레스 베일이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복귀를 원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영국 매체 ‘스카이스포츠’는 5일(현지... 2020.08.06 175
[SC핫포커스]귀화 의지 강한 현캐 외인 다우디, 그는 한국어를 배우고 있다 귀화 의지가 높은 현대캐피탈 외국인 선수 다우디 오켈로. 사진제공=KOVO[평창=스포츠조선 김진회 기자] 남자프로배구 현대캐피탈 스카이워커스 외국인 선수 다우... 2020.08.06 177
[근황 인터뷰①] ‘롯데 전설’ 염종석 “혹사 논란? 내 이름 떨치는데 싫어할 사람은 없어” [스포탈코리아=부산] 김현서 기자= ‘롯데+1992년= 염종석’ 이것보다 완벽한 야구 공식이 있을까? 지금으로부터 28년 전, 롯데 마운드에 혜성처럼 등... 2020.08.03 190
손흥민 차붐 박지성…"유럽이 놀란 亞 10인" ▲ 차범근 ⓒ '쿰파란' 웹사이트 갈무리[스포티비뉴스=박대현 기자] 차범근(67)과 박지성(38) 손흥민(28, 토트넘 홋스퍼)이 '축구 고장' 유럽을 놀... 2020.08.03 177
‘은퇴 앞두고 커리어하이’ 40세 백업 포수, “3루타 한 번 치고 싶다” [OSEN=잠실, 한용섭 기자] ‘마음을 비운다’는 말은 말처럼 쉽지 않다. LG 베테랑 포수 이성우(39)는 올 시즌 야구가 잘 되고 있는 비결로 심리적인 ... 2020.08.03 191
또 구단과 싸운 콘테, 인테르와 이별 유력... 후임은 알레그리 거론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OSEN=이인환 기자] 이 정도면 버릇 아닐까. 다시 한 번 구단과 마찰을 일으키며 안토니오 콘테 감독이 인터 밀란... 2020.08.03 177
韓 축구 유망주 1,500명 합천 집결…"미래의 스타 찾아라" [스포티비뉴스=합천, 정형근 기자 /이강유 영상 기자] 한국 축구 유망주 약 1,500명이 한자리에 모였다. 미래의 스타를 꿈꾸는 선수들은 자신의 기량을 마음껏 ... 2020.08.03 176
'ERA 37.80' 오타니 부진, 일본 충격 "지금까지 보지 못한 분한 표정"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이상학 기자] 오타니 쇼헤이(26·LA 에인절스)가 또 무너졌다. 일본 언론도 충격을 받은 기색이 역력... 2020.08.03 164
‘복귀전 8타점’ 채은성, “팬들 비난에 상처받지 않아, 감독님께 죄송” [OSEN=인천, 최규한 기자]4회초 2사 1, 3루 상황 LG 채은성이 2타점 적시타를 날리고 1루로 뛰며 타구를 바라보고 있다. / dreamer@osen.co.kr [OSEN=인천, 한용... 2020.07.29 158
러셀의 KBO 적응기, “정수빈 빠른 건 알았고, 1루수한테 공 주는 건 몰랐다”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28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0 KBO리그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 9회초 1사 만루 상황 키움 에디슨 ... 2020.07.29 158
뿔난 아르투르, 전화로 'UCL 불참' 의사 밝혔다...'무단 브라질행' [인터풋볼] 오종헌 기자= 아르투르(23)가 바르셀로나에 단단히 뿔난 것으로 보인다. 아르투르는 바르셀로나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남은 일정... 2020.07.29 165
"환영합니다, 황희찬 선수" 한국어로 전한 RB라이프치히 환영사 [사진] 라이프치히 트위터 캡처 [OSEN=이승우 기자] RB라이프치히가 독일어와 한국어로 황희찬을 향한 환영사를 전했다. RB라이프치히가 새로운 공격수 황희찬을 ... 2020.07.29 151
3년 만에 ML 마운드 오른 린드블럼, 3.2이닝 만에 조기강판 조쉬 린드블럼(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2017년 이후 처음으로 메이저리그(MLB) 마운드에 오른 지난해 KBO MVP 조쉬 린드블럼(33·밀워키 브... 2020.07.29 167
`아킬레스건 파열` DB 김현호 시즌 아웃...회복에만 8개월 [루키=배승열 기자] 비시즌 첫 연습경기에서 김현호가 아킬레스건 파열이라는 큰 부상을 당했다. 지난 28일 원주 DB 프로미는 강원도 원주시에 있는 연습체육관... 2020.07.29 16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