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32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나이가 들면서 그런지 이제는 긴 잠을 못 자겠네요.

저보다 나이가 이상인 분들한테는 죄송합니다만 사실이 그러하네요.

같이 온 친구도 저랑 동갑인데 역시 깊은 잠을 못 자고 있군요.

묵고 있는 롯데호텔이 블라디보스톡에서 유일한 5성급 호텔이라고 합니다.

사우나, 수영장, 맛사지샵이 모두 있지만 밤 10시면 퇴근이라

이용하기가 그리 쉽지가 않군요.

현재 호텔에 중국손님은 많지 않고 한국손님은 좀 보입니다.

 

아침 7시에 호텔 로비에서 친구와 만나 조식을 하고

8시에 택시를 타고 카지노장으로 출발하는데

눈이 많이 내려서 길에 눈녹은 물도 많이 고여 있고

안개도 많이 끼여서 도로상태는 별로 안 좋았습니다.

약 1시간을 달리니 전에 왔던 타이거 크리스탈 카지노가 보인네요.

2년4개월 전에 보던 모습과 별로 달라진게 안 보이군요.

제가 알고 지내던 두 사람은 구정에 중국을 갔다가

어시아 국경이 닫히면서 돌아 오지 못하였더군요.

 

마바리판에 있는 전자게임들을 둘러 보니

전자룰렛은 있었고 다복다재는 없었습니다.

뭔 게임인지도 잘 모르겠고 노는 손님도 별로 없습니다.

테이블 게임은 다이사이가 하나 있고 

블랙잭이랑 바카라 테이블은 각 3개씩 보이네요.

그이고 옆문을 열고 들어가면 바카라 테이블이 하나 도 있습니다.

미니멈이 50달러이고 맥심은 2,000달러 입니다.

환전창구에 가니  6,000루블에 100달러칩을 계산하여 주네요.

가져간 달러는 놔두고 갖고 있는 루블로 900달러어치 칩을 받았습니다.

 

3단계마틴과 엎어치기를 적정히 활용하여 1800까지 올립니다.

친구는 2800달러로 게임을 하였는데 4500을 만들고 접더군요.

점심시간이 되어 카지노장의 스테이크를 먹으려고 하니

저녁 7시가 지나야 가능하다고 합니다.

옆에 신세계라는 정cat바을 찾아가서 이야기하여 보니

자기네 있는데서 게임을 하면 스테이크를 제공하겠다고 하는데

미니멈이 우리 돈으로 17만원정도 합니다.

그래서 포기하고 일찍 시내로 돌아 가기로 생각을 바꿨습니다.

 

100달러만 더 이겨서 1000달러를 만들자고 다시 테이블에 앉습니다.

문제가 생깁니다.

자꾸 빠져서 400달러가 남기에 옆에 룰렛으로 갑니다.

7번을 인사이드 배팅해서 5번을 맞춰 다시 1700까지 올립니다.

친구는 게임 접고 제가 하는거 구경만 하구요.

다시 바카라 테이블로 돌아 왔는데

딜러가 까기만 하면 내츄럴9입니다.

안되겠다 싶어서 다른 바카라 테이블로 옮깁니다.

친구도 같이 와서 옆에 앉습니다.

 

먹죽죽먹죽죽하면서 이제는 100달러 칩이 딱 하나 남습니다.

25달러 칩 4개로 바꿔서 기다리다가 느낌이 옵니다.

양도이찌에 25달러씩하고 타이에 50달러 배팅합니다.

올인뱃입니다.

아무도 배팅하지 않아서 딜러가 먼저 플레이어를 오픈합니다.

10+6을 번지고 연이어 뱅커도 똑같이 10+6을 까네요.

순간 타이 맞힌건 잊은채 아, cipal 하나씩 바뀌지 하는데

딜러가 400달러를 찾아 주네요.

그러다가 뱅커 밑줄 6개 나오고 옆줄 6개 나오면서

엎어치기 좀 하여 본전 다 찾고 좀 이기게 되어

오늘은 운이 여기까지라고만 생각하고 일어섭니다.

 

밖에서 아침에 기사가 기다리고 있어서

맛있는 스테이크 식당에 가자고 하여 와인에 고기 좀 쓸고

기사한테 검색하여 놓은 맛사지샵을 가자고 합니다.

간판도 없는 맛사지샵을 찾아서 가니 

1시간에 1인당 100달러라고 하네요.

매니저가 가슴은 터치가 되고 아래는 안된다고 미리 알려 줍니다.

알았다고 하니 바비인형 같은 늘러미가 3명 나옵니다.

늘씬한 키에 풍만한 가슴, 잘록한 허리

물론 안에서 버깃고 보면 더 죽여 줍니다.

그리고 서비스가 엄청 더 죽여 줍니다.

터치뿐만이 아니고 할것 다 해도 추가요금없이 됩니다.

다음에 가게되면 꼭 한번 들르실걸 추천하여 드립니다.

 

호텔로 돌아 와서 좀 쉬기로 합니다.

기사한테는 9시에 다시 호텔로 데리러 오라고 했습니다.

저녁에 해산물식당 가서 해산물 푸짐하게 먹고

9시에 스트립쇼 구경 가고

그 다음에는 블라디보스톡의 최고 유흥인 사우나 가기로 했습니다.

기사가 하는 말이 아주 어리고 엄청  이쁘다고 자랑하네요.ㅎㅎ

둘째날은 아주 훌륭하게 보내고 있는것 같네요.


원정카지노

해외카지노 후기 및 정보 공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최근 수정일
28 28일 입장번호 1번 출정!! 2020.08.06
27 26일 후기 2020.08.06
26 24일 강원랜드 1 2020.07.28
25 오랜만에 ,,,, 2020.07.25
24 fx마진거래 처음해본 후기 2020.07.21
23 폴란드 카지노 후기 3편 2020.07.21
22 폴란드 카지노 후기 2편 2020.07.21
21 개장 2020.07.21
20 개장 2020.07.19
19 폴란드 브로츠와프 카지노 후기 1편 2020.07.19
18 2박3일 마리나베이 샌즈 싱가폴 2020.07.19
17 캄보디아 포이펫 카지노를 떠나며.. 후기 남깁니다! 2020.07.19
16 마닐라 2일차 2020.07.19
15 바카라를 못한 아쉬움 2020.07.19
14 마닐라 1일차 2020.07.19
13 블라디보스톡 이것저것 2020.07.19
12 블라디보스톡 마지막날 2020.07.19
» 블라디보스톡 둘째날 2020.07.19
10 블라디보스톡 첫날 2020.07.19
9 2달전 마닐라 후기 1일차 2020.07.1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